세종특별자치시, 경로당도우미 추가 모집으로 노인일자리 확대

2024-07-10

시민 참여 활성화 및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자격 기준 완화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는 오는 10일부터 경로당에서 식사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문제를 해결하고자 경로당도우미 145명을 추가 모집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기존에 배치된 220명의 경로당도우미 수를 늘려, 노인일자리사업을 통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당초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와 60∼64세 차상위계층만이 경로당도우미로 지원할 수 있었으나, 이번 자격 기준의 완화로 60세 이상의 세종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게 되었다. 이는 고령친화도시로서의 세종시의 이미지를 강화하고, 경로당 운영의 활성화 및 건강한 식사 지원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다.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하여 대한노인회세종시지회(조치원읍 소재)에 방문하여 신청할 수 있다. 선발된 참여자에게는 월 29만 원의 활동비가 지급될 예정이다.

양완식 보건복지국장은 경로당을 어르신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하고자 하며, 활기차고 건강한 노년을 위해 노인일자리 참여 기회를 더욱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러한 노력은 세종시의 노인 복지 향상과 지역사회의 지속 가능한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마을기자 김용목